HOME > 전문클리닉 > 수험생
수험생 질환의 원인은 스트레스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지속적인 스트레스는 정신적 피로감뿐만 아니라 면역기능도 떨어져 각종 질병에 취약해지고 병의 회복 또한 느려집니다. 수험생 질환은 일반 질환과 증상은 비슷하더라도 쓰는 약은 다릅니다. 피로 물질을 몸 밖으로 빼 주기 위해서는 약을 먹으면서 적절한 운동을 하고 몸에 맞는 음식을 통해 충분한 영양을 공급하는 것이 우선입니다.
공부는 머리로 하는 것이지만, 체력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꾸준하게 하기가 어렵습니다. '건강하다'는 말은 오장육부의 기능이 조화롭고 원활하다는 것을 의미하는데, 오장육부의 기능이 좋아지면 혈액순환과 영양 공급이 순조롭게 되고 노폐물이 원활히 배출됩니다. 특히 이러한 반응은 전체 몸무게에 불과 2%밖에 차지하지 않지만, 산소와 혈액의 20%를 공급받는 뇌에서 더욱 뚜렷하게 나타납니다.
1. 스트레스로 간기(肝氣)가 막히면 가슴이 답답하고 옆구리가 결리며 목안에 무언가 걸린 듯한 증상이 나타납니다. 여학생은 생리통과 유방통도 심해집니다. 이때는 기의 순환을 원활하게 해주는 처방을 합니다.
2. 지나치게 걱정을 하거나 생각을 많이 하면 입맛이 없고 소화가 안되며 무기력해지기 때문에 비위(脾胃)를 보강해주는 치료가 효과적입니다.
3. 혈기가 왕성한 수험생들은 학업스트레스 외에도 성(性)에 대한 호기심도 왕성하여 진액이 고갈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수험생의 시기는 누구나 겪는 것이지만 증상이 심하면 허열이 위로 떠서 머리가 무겁고 기억력이 감퇴되며 눈이 침침해지고 마음이 조급해집니다.
그래서 책상에 오래 앉아 있지 못하고 들락날락하기가 쉽습니다.
이런 때는 보기약과 자음지제를 겸용하면 마음의 진정과 더불어 기운을 얻어 학업에 열중할 수가 있습니다.
4. 이유 없이 가슴이 두근거리고 공부하다 일어나면 머리가 핑 돌며 어지럽거나 얼굴에 열이 확 달아오르고 손발이 저리고 눈이 침침하고 기억력이 감퇴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럴 경우 혈액생성을 유도하는 게 좋은데 녹용과 당귀를 위주로 처방을 하게 됩니다.
암기력이 현저히 떨어지는 학생
항상 불안해하거나 집중력이 떨어지는 학생
체력이 떨어져 오래 공부 못하는 학생
항상 불안하고 신경이 예민한 학생
머리가 항상 무겁고 맑지 못한 학생
식욕이 떨어져 잘 먹지 못하는 학생
좋은 성적을 얻기 위해서는 건강이 기본이 된다는 것을 명심하여야 합니다. 오장육부가 건강해지면 첫째, 전신 지구력이 좋아지고, 둘째, 집중력이 향상됩니다.
머리는 차게 손발은 따뜻하게 합니다
아침을 거르지 말고 탄수화물을 충분히 섭취 합니다
담배와 술 커피는 절대적으로 금물입니다(커피는 장시간 복용 시 뇌신경을 침해하여 지적 능력을 저하시키며 철분의 흡수를 방해하여 빈혈을 일으킬 수도 있으므로 녹차나 대추차 오미자차를 먹는 것이 좋습니다)
잠을 충분히 자야 다음날 집중력에 지장을 주지 않습니다
컴퓨터는 두뇌에 긴장감을 가중시키므로 쉴 때는 가볍게 산책이나 가벼운 운동이 긴장감 해소에 도움이 됩니다.
총명탕은 수험생 보약 중 가장 기본이 되는 처방으로서 백복신, 석창포, 원지를 기본으로 하여 수험생의 체질과 증상에 따라 가감하여 처방하는데 "마음을 평온하게 해줌으로써 공부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해주는 역할을 합니다.
동의보감에 의하면 "장복하면 하루에 천 마디 말을 암송할 수 있다"고 극찬하는데 기운을 풀어주고 소통을 원할하게 해주어 오장육부를 편안하게 해주어 체력적으로 강하게 만들고, 심적 부담감을 덜어줌으로써 학습의 효율을 높여줍니다.
물론 총명탕이 뇌세포를 늘어나게 한다거나 신경전달 물질을 늘리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체력과 집중력을 높여 주어 공부의 효율을 높여 주기 때문에 1점이 아쉬운 수험생들에게 좋은 효과를 가져다 줄 것입니다.
수험생들은 공통적으로 항상 불안하고 긴장상태에 있어 소화기능이 저하되어 있고 여기에 질병까지 겹쳐 있다면 정상적인 학습효과를 기대하기는 더더욱 어려울 것입니다.
그래서 진맥을 통해 개개인의 체질과 증상에 맞게 약재량을 조절하고, 새 약재를 첨가하기도 합니다.

모든 한약은 반드시 한의사가 개개인을 진단한 뒤 저마다의 장기 상태에 따라 처방을 달리해야 하는 약이다. 그래야 부작용 없이 온전한 효과를 기대 할 수 있습니다.